HOME > 고객센터 > Q&A

Q&A

Q&A

영국 원숭이두창 57건으로 늘어..직접 접촉자 3주 격리 지침(종합)

페이지 정보

작성자 이민재 작성일22-06-14 13:08 조회11회 댓글0건

본문

http://news.v.daum.net/v/20220524030237132


(런던=연합뉴스) 최윤정 특파원 = 영국에서 원숭이두창 감염이 37건 추가 확인됐다.


영국 보건안전청(HSA)은 23일(현지시간) 잉글랜드에서 감염 36건이 추가돼 56건으로 늘었다고 밝혔다. 스코틀랜드에서도 처음 1건 확인됐다.


보건안전청(HSA)은 이날 원숭이두창 감염자와 직접 접촉했거나 함께 사는 경우엔 3주 자가격리하라는 지침을 내렸다.


보건안전청은 또 감염자와 접촉한 경우엔 최근 접촉 이력을 제공하고 이동을 하지 말며 면역이 약화한 이들이나 임신부, 12세 미만 어린이와 접촉을 피하라고 권고했다.


벨기에는 전날 처음으로 21일 격리를 도입했다고 BBC가 보도했다.


BBC에 따르면 원숭이두창은 세계적으론 약 100건이 나왔다.


수전 홉킨스 보건안전청(HSA) 최고의학고문은 영국에선 이미 지역감염이 나타나고 있다고 말했다. 전문가들은 사례가 더 늘어날 것으로 보고 있다.


원숭이두창은 밀접한 신체 접촉을 통해서 감염될 수 있다.


감염자와 함께 살거나 성관계를 하거나 개인보호장구를 갖추지 않고 감염자의 침구류를 갈았다면 감염 위험이 높은 것으로 여겨진다.


증상은 고열, 몸살, 두통, 붓기, 발진 등이다.


발진은 얼굴부터 시작해서 손바닥·발바닥 등 몸 다른 부위로 번지며, 극히 가렵거나 아프고 물집이 됐다가 마지막엔 딱지가 돼서 떨어지며 흉터가 남을 수 있다.


보건안전청은 현재 발병 상황이 우려스럽지만 전체적인 위험은 낮은 상태라고 말했다.


보건안전청은 생식기 등 신체에 평소와 다른 발진이나 병변이 나타나면 보건당국에 보고해야 한다고 말했다.


보건안전청은 감염자 상당 규모가 도시 지역 동성·양성애자 남성들이므로 이 집단은 원숭이두창 증상에 주의를 기울여야 한다고 강조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서울특별시 중구 퇴계로 97 (충무로 1가) 고려대연각타워 16층 | Tel : 02) 3708-8400 | Fax : 02) 3708-8420

COPYRIGHTS ⓒ 2017 Vision Shipping Co., Ltd. ALL RIGHTS RESERVED.